광주광역시교육청 , 광주학생해양수련원, 깨끗한 바다 만들기 ‘앞장’

교육
광주광역시교육청 , 광주학생해양수련원, 깨끗한 바다 만들기 ‘앞장’
고흥 발포해수욕장 주변 쓰레기 수거 등 정화활동
  • 입력 : 2024. 07.10(수) 15:03
  • 해인교육신문
광주학생해양수련원, 깨끗한 바다 만들기 ‘앞장’
광주학생해양수련원은 10일 고흥 도화면 발포해수욕장에서 ‘청해수의 날’ 행사의 하나로 바다 정화활동을 펼쳤다.

‘청해수의 날’은 광주학생해양수련원이 ‘청렴한 해양수련원’과 ‘깨끗한 바닷물’ 등 두 가지 의미를 담아 매달 운영하고 있는 직원 참여형 반부패 청렴 활동이다.

정화활동은 지역민들이 처리하기 힘든 플라스틱, 고철 등 대형 폐기물을 수련원의 보트와 트랙터를 활용해 수거하고, 수련원 직원 30여 명이 해변의 쓰레기를 줍는 ‘줍깅’ 활동으로 진행됐다. 이날 활동으로 오는 주말 개장하는 발포해수욕장 방문객들에게 깨끗한 바다를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정화활동에 앞서 직원들은 청렴 관련 영상을 시청하며 반부패를 넘어 새로운 공익가치 실현을 위한 청렴 활동 실천을 다짐했다.

한 수련지도사는 “바다 정화활동을 시작으로 모두가 더욱 청렴하고 건강해질 수 있는 활동을 찾아 실천해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 광주학생해양수련원은 청렴한 공직문화를 조성하고 직원과 지역민이 함께 시민의식을 고취할 수 있는 청렴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‘기후위기 비상행동 실천단’을 결성하고 매달 지역민과 함께 고흥지역 정화작업을 실천하고 있다.
해인교육신문